스파다로 신부, “교황청-중국 잠정 합의는 희망과 평화의 신호”

Vatican News · 23/09/2018

프란치스코 교황의 발트해 연안 3국 사도적 순방에 동행했던 예수회 잡지 「치빌타 카톨리카」(La Civiltà Cattolica) (이탈리아어판) 편집장 안토니오 스파다로 신부는 바티칸 뉴스 알레산드로 데 카롤리스와의 인터뷰를 통해 지난 9월 22일 토요일 중국 베이징에서 교황청과 중국이 체결한 주교 임명에 관한 잠정 합의문에 대해 설명했다.

Read all on Vatican News

Correlati

L’accordo tra Cina e Santa Sede

Il 22 settembre 2018 la Sala stampa vaticana ha comunicato la firma di un accordo provvisorio tra la Repubblica popolare cinese e la Santa Sede. È utile comprendere questo accordo come se fosse davvero un’armonia di note. Verrebbe da dire,...